본문 바로가기
Car 리뷰

현대 캐스퍼 인테리어와 가격 공개 및 온라인 얼리버드 예약 시작!

by 아무리 생각해도 괜찮은 블로거, 폴 2021. 9. 14.
반응형

 

현대자동차는 9월 29일 경형 엔트리급 SUV(Sports Utility Vehicle) 캐스퍼의 주요 사양과 내부 인테리어, 가격을 공개했다.
오늘(9/14)부터 온라인 얼리버드 예약 (사전예약)을 시작했다.

가격은 1350만 원부터 시작된다.

 


캐스퍼는 현대차에서 처음으로 선보이는 엔트리 SUV다. 사회 초년생이나 세컨드카로 굉장히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는 차량이라고 할 수 있다.

 


용도에 따라 실내 공간 조절이 가능한 시트가 눈에 들어온다.
아무래도 기아의 레이가 차박이 가능하기에 경쟁을 위해 더 신경을 쓴 부분이 보인다.

센터 콘솔을 없애고 기어 노브를 대시보드에 탑재했다. 벤치형 시트 적용으로 운전석과 조수석 사이를 자유롭게 이동할 수 있다.

 

 

경차지만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 앞좌석 센터 사이드 에어백을 기본으로 적용했다.
안전성과 운전자 중심의 편의 사양을 탑재한 것이 특징이다.
 
외장 색상은 아틀라스 화이트, 톰보이 카키, 티탄 그레이 메탈릭, 언블리치드 아이보리, 소울트로닉 오렌지 펄, 인텐스 블루 펄 등 총 6가지 색상 중 선택이 가능하다. 

 

 


내부 인테리어 색상은 블랙(인조가죽시트), 블랙(직물시트, 멜란지 그레이 시트 커버), 다크 그레이, 라이트 카키(인조가죽 시트, 오렌지 포인트), 라이트 그레이&블루(인조가죽 시트·레몬 포인트)로 4가지 중 선택할 수 있다.

광주글로벌모터스(GGM)에서 현대자동차의 위탁을 받아 완성차를 생산하는 캐스퍼는 광주시와 현대자동차가 합작하여 설립한 광주형 일자리 회사다.
 
특히 현대 캐스퍼에는 세계 최초로 적용된 것이 있다.
바로 운전석 시트가 앞으로 완전히 접히는 풀 폴딩 시트를 적용했다. 

 


실내 공간 활용성이 굉장히 좋아졌다. 각 시트별로 풀 폴딩이 가능하다. 아무래도 기아 레이를 겨냥해 만든 것이 아닌가 생각된다. 
2열 시트를 앞뒤로 최대 160㎜ 이동 가능하며, 최대 39도로 젖힐 수 있어 뒷좌석에 탑승한 사람들도 편안한 휴식을 취할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다. 
공간 활용이 굉장히 좋아 쿠팡 플렉서를 할 때도 괜찮지 않을까 생각된다.

 

 


캐스퍼는 온라인에서만 예약이 가능하다.
판매는 29일부터 이루어진다.

디자인이 독특하고 개성이 있어 2-30대에게 많은 인기를 얻지 않을까 생각된다.
그리고 문재인 대통령도 캐스퍼 사전예약 첫날 접속자가 몰렸으나 퇴임 이후 사용할 차량으로 캐스퍼를 선택했다.

경차라는 장점, 그리고 활용도가 높은 캐스퍼, 한 번 질러 볼까? ^^

반응형

댓글0